본문 바로가기

신청 케이시-느루-모모와 친구들 지구분담금 신청

  • 작성일시 : 2020-08-20 15:17
  • 조회 : 272

지구분담금 신청서


신청인

사, 인정

신청일

2020-08-12

연대 단체 이야기

단체(활동가)명

케이시-느루-모모와 친구들

단체 정보

케이시-느루-모모와 친구들

단체 소개

2018년에 우리 곁을 떠난 빈고 조합원 케이시를 기억하는 친구들이, 케이시-느루-모모를 추모하기 위해 모였습니다. 케이시는 때로 느루로, 때론 모모로 불리며 온 힘을 다해 투쟁하고 연대했습니다. 그 굳센 마음을 기억하고 이야기하기 위해 2020년 작은 추모회를 준비합니다. 

단체 주요활동내용

2018년, 2019년 케이시 추모식 기획 및 연대 행사(2019 인천 퀴어문화축제 추모부스 참가, 2019 TDOR) 참여

트위터 @rememberze

단체와의 인연

케이시-느루-모모와 친구들은 케이시의 친구들이 모여 케이시 추모 활동을 통해 소수자와 연대하는 단위입니다. 케이시는 빈집에서 만나 함께 살았고, 2018년 추모식 준비부터 작년 인천 퀴퍼까지 케이시를 추모하는 활동을 이어왔습니다.

지구분담금 이야기

신청금액

30만빈

* 지구분담금 운용계획

(지구 분담금 신청사유와

추후 연대 활동 계획)

2020년에는 유품을 전시하고 추모의 자리를 마련하는데서 나아가 여러가지 활동을 통해 현재와 앞으로의 세상을 상상하고자 합니다. 활동을 함께하며 최근들어 점점 수위가 높아지는 트렌스젠더/논바이너리 혐오에 맞서고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움직임에 동참합니다.

이를 위해 판화모임, 실크스크린모임, 진zine제작 모임, 벼룩시장, 포트럭 파티를 준비과정부터 함께하고 결과물을 만들어 전시합니다. 케이시를 아는 사람뿐만 아니라 소중한 사람을 잃은 적 있는 사람, 사별자를 위하는 사람들과 함께하여 떠난 이들을 기리는 순간을 만듭니다.


활동은 8월 ~ 9월에 진행됩니다. 워크샵 준비/진행 후 9월 케이시 기일에 맞추어 추모식을 열 예정입니다.


추모회까지 후원 계좌를 열고 워크숍 결과물을 판매해 모은 후원금은 <무지개돌봄>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1. 추모회

    1. 추모공간

    2. 거리 도서관 (낭독회 형식)

    3. 부스

      1. 벼룩시장

      2. 음식 나누어먹기

        1. 워크숍 참여자와 함께 준비 / 포트럭으로 진행 (변동 가능)

      3. 워크숍 결과 전시 및 판매

  2. 함께 준비하는 워크숍

    1. 공통주제를 가지고 같이 작업물을 만드는 모임을 진행한다.

    2. 결과물은 행사장에서  전시 및 판매한다.

      1. 판화 : 3주에 걸쳐 판화 워크샵을 진행하고, 키워드에 맞추어 판화를 제작, 결과물을 참여자들이 판매하거나 나눔하도록 한다.

        1. 5~7인 * 2시간 * 3회

      2. 실크스크린 : 판화워크샵과 동일

        1. 5~7인 * 3시간 * 3회

      3. 진 : 글을 쓰고 소책자를 만드는 워크샵. 소책자는 전시와 낭독에 사용된다.


(*) 코로나 확산 상황에 따라 활동 내용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 전달방법

 

(가능하면,

직접 방문하여

전달하는 것이 좋아요)

직접 전달

  • 케이시-느루-모모와 친구들 활동 현장에 방문

  • 성소수자 자살예방지킴이 양성교육 <무지개돌봄> 교육 현장 또는 진행단체 친구사이에 방문

공동체 은행 빈고의 이름으로, 적극적으로 함께 연대할 단체를 찾고, 마음을 나누는데 앞장서 주셔서 감사합니다.

[빈고와의 약속] 지구분담금 이용 후, 1달 이내에 빈고에 *사항을 공유해 주셔야합니다.

공유방법 : 빈고 게시판이나 빈고 메일로 (가능하면) 사진을 첨부하여 전달해주시면 더욱 즐거워요 : )

약속 안 지키시면, 다음 번 지구분담금 신청이 제한됩니다.




1030383111_1597904479.7623.jpeg



워크샵 신청



  • 전화  010-3058-1968 계좌  기업은행 010-3058-1968 (예금주 : 빈고) 이메일  bingobank.org@gmail.com
Top